작성자 게시글 오건식

오건식

26 게시물 0 댓글
kobeta@naver.com

[칼럼] 밀실타파

며칠 전 조디 포스터 주연의 2002년 작 ‘Panic Room’이란 영화를 보았다. 집에 3인조 강도가 들어오자 엄마인 조디 포스터와 당뇨병을 앓는 어린 딸이 집...

[칼럼] 쫄지 말자, AI 시대

일본의 후코쿠 생명보험회사에서는 IBM의 Watson 인공지능(AI) 시스템을 활용해 기존 직원의 일부를 대체할 것이라고 한다. 말은 대체이지만 올 3월까지 34명이 해고될 것이다. 포레스터 리서치에...

[칼럼] 울컥하지 말기

가끔 ‘사장님 뜻이니 조속히 처리해서 방송될 수 있도록 하라’는 지시를 하는 상사가 계셨다. 초년병 시절이라 감히 사장님에게 달려가서, ‘정말로 이런 지시를 하셨어요?’ 하고...

[칼럼] 타임머신

칼럼의 주제 찾기를 포기했다. 촛불이 횃불로 바뀐 지금, 무슨 주제를 다룬들 관심을 갖기 어려울 것이고 따라서 작성하기도 싫다는 생각이 들어서이다. 응급실을 가야 하는...

[칼럼] 비선허세의 KOC 2016 참석 후기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미래부 방송통신발전기금 및 방송기술교육원이 주최한 KOC 2016에 다녀왔다. KOC 2014, KOC 2015에 이어 올해도 참석했으니 진정한 ‘KOC 빠’ 라고 할 수 있다....

[칼럼] 방송 사고에 대처하는 우리들의 자세

“The buck stops here”. 미국 해리 트루먼 대통령이 했다는 명언이다. 여기서 buck의 사전적 의미는 ‘포커 등에서 패를 돌릴 차례가 된 사람에게 두는 물건’이라고...

[칼럼] CAF

기차표 고무신으로 유명한 동양고무공업은 꽤 오래된 회사이다. 1953년에 설립이 됐으니 사람 나이로는 환갑을 훨씬 넘긴 기업이다. 이 회사의 ‘검정 고무신’은 어르신들이라면 어려서 한...

[칼럼] Tesla와 BRExit

지난 5월에 전기 자동차로 큰 명성을 얻고 있는 Tesla의 S Model 자율주행차를 탄 운전자가 숨지는 사고가 있었다. 자율 주행 프로그램이 차 앞을 가로지르는...

[칼럼] KOBA 2016 유감

일본인들은 직접화법을 피한다고들 알려져 있다. 실제로 일본어에서 맛있는 경우에는 ‘오이시’ 하고 말하지만 맛이 없을 경우에는 ‘맛이 없다’는 표현인 ‘마즈이(不味い)’ 대신 ‘오이시쿠 나이(맛있지 않다)’라는...

[칼럼] 골라 먹는 재미

20대 국회의원 총선거가 끝났다. 방송사에 있어서 선거 방송이란 일종의 계륵 같은 것이라는 생각이었다. 대략 반나절의 방송을 위해서 몇 달 이상을 준비해야 하고, 들인 노력에...

[칼럼] 막장 드라마

얼마 전 방송미디어공학회 이사회에 다녀왔다. 이사회에서 미모의 M모 교수가 개최 예정인 워크숍의 제목을 정해 달라고 요청을 했다. 협의 결과 ‘딥 러닝 기반의 미디어 분석...

[칼럼] 천재가 나르샤

알베르트 아인슈타인이 100년 전에 예언했다던 ‘중력파’의 존재를 실증했다고 해 과학계가 난리다. 완성된 지는 25년이나 됐지만 본격 가동된 지는 6개월밖에 안 된 라이고(레이저 간섭계 중력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