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브로드밴드, 빅데이터 활용한 타기팅 광고 패키지 상품 출시

SK브로드밴드, 빅데이터 활용한 타기팅 광고 패키지 상품 출시

688

“B tv Full Cover AD, 합리적 비용으로 최대 커버리지 확보 및 최적의 광고 효과”

[방송기술저널 백선하 기자] SK브로드밴드는 인터넷TV(IPTV) 업계 최초로 빅데이터를 활용해 주문형비디오(VOD) 광고와 실시간 채널 광고를 결합한 IPTV 타기팅 광고 통합패키지 상품인 ‘B tv Full Cover AD’를 출시했다고 6월 19일 밝혔다.

‘B tv Full Cover AD’는 SK브로드밴드가 개발한 빅데이터 플랫품(이하 CANVAS)을 적용해 원하는 가구에만 VOD 광고와 실시간 광고를 노출하는 ‘오디언스 타기팅(Audience Targeting)’이 가능한 광고 상품이다.

CANVAS는 SK브로드밴드가 2018년 개발한 비식별 DMP(Data Management Platform)로 개인정보의 일부 또는 전부를 삭제하거나 변형을 통해 특정 개인을 식별할 수 없는 데이터인 비식별 데이터들을 수집해 분류, 분석, 선별하여 관리하는 플랫폼이다.

비식별 DMP는 B tv 시청가구의 시청이력 데이터와 SK그룹이 보유한 빅데이터(11번가, 티맵, OK cashbag, Syrup Wallet 등)를 결합해 광고주가 원하는 타깃 오디언스를 생성하고 광고에 적용해, 데이터를 분석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B tv Full Cover AD’는 CANVAS 기반으로 △최적의 오디언스 타기팅(Audience Targeting) △최대의 광고 커버리지 확보 △상품 결합(VOD 광고 + 실시간 채널 광고)를 통해 최고의 광고 효과를 제공한다.

특히 VOD 시청가구와 미시청 가구를 구분해 VOD 시청가구에는 VOD 광고를 노출하고, VOD 미시청 가구에는 실시간 채널 광고를 적용함으로써 B tv 전체 가입자를 커버해 광고주는 효율적인 광고비 집행이 가능하다.

박상현 SK브로드밴드 광고사업Unit 본부장은 “B tv 광고에서 CANVAS를 통해 다양한 광고주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SK그룹이 가진 빅데이터를 통해 광고주의 요구를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최고의 광고 서비스 제공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