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브이로직, P&I Pro 2014 참가

티브이로직, P&I Pro 2014 참가

288

(방송기술저널=안준호) 방송용 디스플레이 전문기업인 티브이로직이 11월 5일부터 8일까지 코엑스 B홀 전시장에서 열리는 ‘서울 국제 사진 영상 프로 기자재전(이하 P&I Pro 2014)’에 참가한다.

코엑스, 한국사진영상기재협회, 한국전차진흥협회에서 주최하고 한국방송촬영감독연합회, 미래창조과학부 등이 후원하는 P&I Pro 2014에서는 사진을 촬영하고 가공 및 활용하는 데 필요한 장비들이 전시되며 영상 촬영에 관한 전문적인 정보를 심도있게 접할 수 있다.

티브이로직은 P&I Pro 2014에서 7인치, 9인치 고휘도 필드모니터와 24.5인치 OLED 모니터, 4K/ UHD 모니터 등 신제품 4종과 HD 방송 화질 측정용 레퍼런스 모니터, 5.5인치 Full HD 모니터를 포함하는 다양한 필드 모니터 및 프로덕션용 모니터를 선보일 계획이다.

신제품 고휘도 필드모니터 SRM 시리즈(모델명: SRM-074W-N, SRM-095W)는 기존의 7인치, 9인치 모니터의 야외 활용성 극대화를 위해 고휘도를 구현토록 한 제품이다. 티브이로직 관계자는 “밝은 날 야외에서는 조도가 높기 때문에 일반적인 휘도로는 영상을 제대로 모니터링하기 어려운데 SRM 시리즈는 한 번의 버튼 조작만으로 고휘도를 신속하게 구현할 수 있다”며 “7인치인 SRM-074W-N의 경우 기존보다 150% 향상된 1,500 cd/㎡의 휘도를 제공하며, 9인치 방송용 모니터 최초의 Full HD 고휘도 모니터인 SRM-095W의 경우 800 cd/㎡의 휘도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24.5인치 OLED 모니터 LEM-250C는 Full HD 해상도의 10비트 OLED 패널을 탑재했으며 높은 명암비로 깊은 블랙을 제공한다. LEM-250C는 True 10비트 OLED 패널과 12비트 비디오 프로세싱 엔진, 그리고 3D LUT를 응용한 색보정 기술을 적용해 정확한 색을 재현하며, HD와 SD, EBU 등의 다양한 색 표준을 지원한다.

신제품 4K/ UHD 모니터 LUM 시리즈(모델명: LUM-300W, LUM-550W)는 기존 HD 모니터의 1920X1080 해상도의 4배인 3840×2160 해상도를 지원하며, 트루(True) 10비트 디스플레이와 12비트 비디오 프로세싱 엔진, 3D LUT(Look-Up Table)를 활용한 색보정 기술 등이 결합돼 정확한 색재현과 다양한 색표준을 지원한다. 티브이로직 관계자는 “지난 브라질 올림픽 UHD 시험방송에 사용돼 그 가능성을 인정받았던 31인치 LUM-300W는 4096×2160의 DCI 4K 해상도를 지원해 디지털시네마 표준규격(DCI)에 맞는 풍부한 색재현 범위를 재현한다”고 말했다.

티브이로직은 이외에도 사진 및 동영상을 오디오와 동시에 감상할 수 있는 캐스트파이 세븐(이하 Cast-Fi 7)을 함께 전시한다고 밝혔다. Cast-Fi 7은 7인치 LCD 화면과 DAC, 앰프등을 내장한 HDMI 도킹 스피커로 일반적인 스피커와는 달리 HDMI 입력단자를 탑재하고 있어 크롬캐스트와 같은 다양한 종류의 Wi-Fi 동글을 연결해 무선으로 음악 및 영상을 감상할 수 있고 DVD 플레이어, 블루레이 플레이어, 디빅스 플레이어 등 HDMI로 출력하는 모든 소스 기기들을 연결하여 사용할 수 있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