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N 또 한 번의 악재…재승인 기준 점수 미달 ...

MBN 또 한 번의 악재…재승인 기준 점수 미달
심사 결과 JTBC 714.89점, MBN 640.50점 획득

94

[방송기술저널 전숙희 기자] 오는 11월 30일 승인유효기간이 만료되는 JTBC와 MBN에 대한 재승인 심사가 이뤄졌다. 자본금 불법 충당으로 ‘6개월 업무정지’ 처분을 받은 MBN이 심사 기준 점수를 넘기지 못하면서 악재가 겹쳤다.

방송통신위원회는 11월 9일 오전 전체회의를 열고 JTBC와 MBN에 대한 재승인 심사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재승인 심사는 △방송의 공적 책임‧공정성의 실현 가능성 및 지역‧사회‧문화적 필요성과 △방송 프로그램의 기획‧편성‧제작 및 공익성 확보 계획의 적절성을 중점 심사했다. 심사위원회는 방송‧미디어 등 총 5개 분야의 전문가 13인으로 구성됐으며, 3일부터 6일까지 3박 4일간 심사를 진행했다.

심사 평가 결과, JTBC와 MBN은 총점 1,000점 중 각각 714.89점과 640.50점을 획득했다. MBN은 기준 점수인 650점을 넘지 못해 재승인 거부 또는 조건부 재승인 요건에 해당한다.

방통위는 심사위원회의 심사 결과와 심사 의견 등을 바탕으로 각 사업자에게 부가할 재승인 조건 등에 대한 추가 검토를 거친 후 방통위 전체회의를 통해 재승인 여부를 최종 결정할 계획이다.

특히, MBN은 심사위원회가 지적한 문제점에 대한 해소 방안과 개선 계획 등을 행정절차법상 청문 절차를 통해 확인할 예정이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