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HD/SUHD Korea 2015 시장 전망 세미나 열려

UHD/SUHD Korea 2015 시장 전망 세미나 열려

622

[방송기술저널 이진범 기자] 아이티컨퍼런스와 디스플레이 플러스가 오는 1016일 서울 팔래스호텔 로얄볼룸에서 방송, 통신 기술의 새로운 패러다임…4K, 8K 시대를 주제로 UHD/SUHD Korea 2015 시장 전망 세미나를 개최한다.

초고해상도(UHD) 디스플레이는 기존 Full HD 디스플레이보다 최소 4배 이상의 선명도를 제공함으로써 점점 대형화되고 있는 TV, 모니터, 노트북 시장에서 소비자의 욕구를 충족시켜 줄 차세대 기술로 부상하고 있지만 아직 콘텐츠 부족으로 대중화가 이뤄지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그러나 2012109,000만 달러 규모로 시작된 세계 UHD 방송 시장은 2016년에 717,400만 달러를 돌파한 후 2020년까지 연 2258,600만 달러 규모로 급성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가 하면 올 하반기부터는 유럽을 중심으로 각 방송사들이 UHD 방송에 활발한 움직임을 보일 것이라는 예측이 나오면서 시장 분위기는 더 긍정적인 방향으로 움직이고 있다.

이를 뒷받침하듯 하드웨어에서의 약진도 빨라지고 있다. 시장조사기관인 IHS에 따르면 올해 1분기의 UHD4K LCD(액정표시장치) TV 출하량은 전년 동기보다 무려 400% 성장한 470만 대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1분기 전체 TV 시장의 침체에도 불구하고 UHD4K TV400% 가까이 출하량이 늘어나며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것이다. 또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에서도 무려 244% 증가한 260만대가 출하됐다.

그런가 하면 HDBaseT 얼라이언스 등 기술 표준 단체들도 UHD 방송 실시에 따른 각종 하드웨어의 호환성과 손쉬운 설치 및 유지 관리 등에 관한 기술을 정립하며 브랜딩 작업에 나서기 시작한 상태이다.

이에 한 발 더 나아가 일본에서는 UHD 이후의 기술인 Super UHD 시대를 주도하기 위한 각종 기술 및 서비스 시연 등으로 한국에 밀렸던 IT이 열세를 회복하려는 움직임도 보이고 있다. 이미 국내에서도 SUHD TV가 최근에 출시되어 프리미엄 TV 시장의 수요를 견인하기 시작했다.

이에 아이티컨퍼런스는 “‘UHD/SUHD Korea 2015’ 시장 전망 세미나를 개최함으로써 4K 기술 및 향후 다가올 Super UHD의 서비스뿐 아니라 관련 정책의 현재 동향과 미래 발전 방향에 대해 업계 관계자들과 함께 논의하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한다며 배경을 설명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한국영상대학교 촬영조명과 구재모 교수의 UHD 영상 산업에서의 서비스 정책 KBS기술연구소 임중곤 팀장의 4K-UHDTV 주파수 전자부품연구원 멀티미디어 IP연구센터 최병호 센터장의 UHD 방송 기술 현황과 한국의 표준화 및 방송 방향 제언 등이 이어지며 다양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