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세계 최초 ‘앱·서비스별 네트워크 슬라이스 기술’ 개발 ...

SK텔레콤, 세계 최초 ‘앱·서비스별 네트워크 슬라이스 기술’ 개발
5G 네트워크 슬라이스 기술 업그레이드를 통해 서비스 별 맞춤형 네트워크 제공

114
제공 : SK텔레콤

[방송기술저널 이진범 기자] SK텔레콤은 세계 최초로 어플리케이션·서비스별로 네트워크 슬라이스를 적용하는 기술을 개발해 5G 상용망에서 시연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네트워크 슬라이스 기술은 5G 네트워크를 다수의 가상 네트워크로 분리하여 운영하는 5G 핵심 기술로, 일반 인터넷 품질에 영향을 주지 않으면서 특수 목적을 위한 서비스를 추가로 제공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지난 1월 상용망 테스트를 완료했으며, 이후 추가 개발을 통해 단말 내 앱·서비스별로 최적의 슬라이스 네트워크 할당 기술을 적용한 것이다. 네트워크 슬라이스 연동은 최대 8개까지 동시 지원된다.

이번 기술을 적용하면 하나의 단말 안에서 앱·서비스별 특성에 따라 상이한 슬라이스 네트워크를 연동함으로써 보다 빠르고 안정적인 맞춤형 서비스가 가능하다. 즉, 데이터의 안정적 통제가 중요한 보안 서비스, 지연 없는 실시간 스트리밍이 중요한 게임 제휴 서비스, 기업 특화 서비스 등 서비스별 특성에 따른 최적의 네트워크를 제공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슬라이스된 개별 네트워크 전 단계를 통합적으로 운영·관리할 수 있는 통합관리(Orchestration) 솔루션도 개발했다. 이 솔루션을 활용하면 앱·서비스별 특성을 네트워크 슬라이스에 실시간 반영할 수 있고, 슬라이스별 품질 모니터링도 가능하다.

SK텔레콤은 추가 업그레이드를 통해 네트워크 슬라이스 기술을 기지국에도 적용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단말-기지국-코어망 전 구간에서 앱·서비스별 네트워크 슬라이스로 맞춤형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 박종관 5GX기술그룹장은 “이번 기술 개발은 5G가 향후 서비스 별 최적의 통신 품질 조건을 인지하고 이에 적합한 네트워크를 자동으로 제공하는 서비스 인식 네트워크(Service Aware Network)로 진화하는 데 기술적 토대를 마련했다는 의미가 있다”며, “SK텔레콤은 누구보다 먼저 미래 기술을 개발해 대한민국이 ICT 선진국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