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런닝맨’, 필리핀 지상파 ‘GMA’와 공동제작 계약 체결

SBS ‘런닝맨’, 필리핀 지상파 ‘GMA’와 공동제작 계약 체결

279
ⓒSBS

[방송기술저널 백선하 기자] SBS ‘런닝맨’이 베트남, 인도네시아에 이어 필리핀에서도 달린다.

SBS는 필리핀의 대표적인 지상파 채널 GMA 엔터테인먼트 그룹과 2월 11일 GMA 네트워크 센터에서 ‘런닝맨’ 공동제작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GMA 엔터테인먼트 그룹은 올해 70주년을 맞이한 필리핀에서 손꼽히는 지상파 채널 중 하나로 이날 행사에는 펠리페 고손(Felipe L Gozon) GMA그룹 회장, 질베르토 두아빗(Gilberto R. Duavit, Jr.) 사장, 펠리페 얄롱 부사장 등 주요 경영진들이 대거 참석해 ‘런닝맨’ 공동제작에 대한 큰 관심을 표시했고, SBS에서는 글로벌콘텐츠biz팀 김용재 부국장과 김수환 차장이 참석했다.

펠리페 고손 GMA그룹 회장은 “우리는 ‘런닝맨’이 한국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에서도 최고의 인기 프로그램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 필리핀에서도 큰 관심을 받은 최고의 프로그램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용재 SBS 글로벌콘텐츠biz팀 부국장은 “이번 필리핀판 ‘런닝맨’은 베트남에 이어 한류 정점에 있는 필리핀 지역에 다시 한 번 SBS 공동제작의 능력을 보여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 올해 베트남(시즌2), 인도네시아에 이어 필리핀에서 방송됨으로써 ‘런닝맨’은 명실상부한 글로벌콘텐츠로 자리매김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SBS는 베트남, 인도네시아에 이어 필리핀에서도 ‘런닝맨’ 공동제작 계약 체결을 성사시키며 ‘런닝맨’이 ‘新한류’ 확산의 새로운 기폭제가 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