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BS 신임 노조위원장에 이훈기 기자

OBS 신임 노조위원장에 이훈기 기자

660

전국언론노동조합 OBS 희망노조는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실시한 제15대 OBS희망조합지부장 선거에 단독으로 출마한 이훈기 기자가 새로운 위원장으로 선출되었다고 밝혔다. 재적 조합원 172명 중 131명이 투표해 참여해 투표율은 76.2%를 기록했으며, 찬성률은 90.1%로 집계되었다.

이 기자는 OBS의 전신인 iTV때부터 노조위원장을 맡아 노조원들 사이에서는 두터운 인망을 얻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다. 동시에 이 기자는 이번 노조위원장 당선으로 인해 iTV 시절을 포함, 총 6번의 위원장직을 수행하는 진기록을 남기기도 했다. 임기는 오는 13일부터 2년이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