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미디어 신뢰도 조사, 신뢰하는 언론매체 5위권에 유튜브 첫 진입 ...

KBS 미디어 신뢰도 조사, 신뢰하는 언론매체 5위권에 유튜브 첫 진입
방송사 중 신뢰도 1위는 KBS, 선호도 1위는 JTBC

139

[기사발신지=연합뉴스(서울)] 유튜브가 미디어 신뢰도 조사에서 유수의 언론매체들을 제치고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10월 26일 KBS가 발표한 ‘2020년 3분기 미디어 신뢰도 조사’에 따르면 방송·신문·포털사이트·인터넷 언론을 모두 포함해 ‘언론매체 전반에서 신뢰하는 언론매체’는 1순위 응답 기준으로 KBS, MBC, JTBC 순이었다.

구체적으로는 KBS(17.7%), MBC(10.6%), JTBC (7.9%), TV조선(6.7%), 유튜브(5.48%), YTN(5.47%)으로 나타났다.

유튜브는 방송사와 신문사 등 유수의 언론매체를 제치고 처음 5위로 올라서 눈길을 끈다. 유튜브는 지난해 2분기 9위를 기록하고, 지난해 3분기부터 올해 2분기까지 8위를 유지하다가 이번 조사에서 대폭 상승, 5위권 내에 진입했다.

한편, ‘가장 신뢰하는 방송사 뉴스’는 1순위 응답 기준으로 KBS가 20.2%로 1위였고 MBC(16.0%), JTBC(15.2%), YTN(12.5%), TV조선(11.0%)이 뒤를 이었다.

‘가장 선호하는 방송사’는 JTBC가 17.9%로 가장 많았고 KBS(17.6%), MBC(16.7%), TV조선(13.0%), YTN(7.5%), SBS(7.4%) 순이었다.

우리나라 언론 신뢰도는 소폭 하락했다. 국내 언론에 대해 ‘믿음이 간다’는 응답자는 41.4%로 전 분기 41.8% 대비 0.4%포인트 감소했다.

유럽방송연맹(EBU)이 매체별 신뢰 수준을 비교하기 위해 고안한 ‘Net Trust Index’를 활용해 TV·라디오·인터넷·신문·소셜미디어에 대한 신뢰도를 조사한 결과, “신뢰한다”는 응답이 “신뢰하지 않는다”는 응답보다 높은 매체는 TV와 라디오뿐이었다.

‘신뢰하는 매체’는 TV, 라디오, 신문, 인터넷, 소셜미디어 순이었다. TV는 ‘신뢰한다’는 응답(54.5%)이 ‘신뢰하지 않는다(39.4%)’보다 크게 앞서 가장 신뢰도가 높은 매체였고, 소셜미디어는 ‘신뢰한다’(23.9%)보다 ‘신뢰하지 않는다’(55.5%)는 응답이 높아 가장 신뢰도가 낮은 매체로 파악됐다.

이번 조사는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1천9명을 대상으로 지난달 24일부터 26일까지 유무선 RDD 전화 면접 조사(응답률 8.1%)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조사는 외부기관 칸타코리아가 맡았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