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라이브 특강’ 네이버.카카오에서도 볼 수 있다

‘EBS 라이브 특강’ 네이버.카카오에서도 볼 수 있다

90

[방송기술저널 백선하 기자] 초중고 개학 연기에 따른 학습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작된 ‘EBS 2주 라이브 특강’을 네이버나 카카오에서도 볼 수 있게 됐다.

EBS는 3월 23일부터 시작한 ‘EBS 2주 라이브 특강’을 25일부터 네이버와 카카오를 통해서도 서비스 한다고 밝혔다.

방송통신위원회와 EBS는 코로나19에 따른 학습 공백을 최소화하고 시청자들의 접근성 및 편리성 확대를 위한 방안으로 네이버와 카카오에 EBS의 온라인 강의를 제공하기로 했다. 이로써 25일부터는 ‘네이버TV’와 ‘카카오TV’ 서비스를 통해 실시간으로 시청 가능하다. ‘EBS 2주 라이브 특강’은 오늘부터 EBS 초중고 홈페이지와 네이버, 카카오, 유튜브까지 총 4개의 플랫폼에서 서비스된다.

3월 23일부터 4월 3일까지 2주간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EBS 2주 라이브 특강’은 신학기 학교 진도에 맞춰 학교 시간표와 동일한 시간으로 편성되며, 강의 자료로 활용되는 EBS 교재는 EBS 초중고 사이트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초등학교 1, 2학년의 경우 발달 단계를 고려해 인터넷 라이브 방송 대신 EBS 플러스2 채널을 통해 ‘학교생활적응’ 및 ‘교과 기초 내용’들을 방송하며, 방송은 EBS 홈페이지 실시간 방송을 통해서도 시청 가능하다.

EBS는 “앞으로도 학습 공백을 최소화하고, 시청자들에게 안정적이고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방통위도 “공교육 공백 최소화를 위해 EBS 서비스가 학생들에게 안정적이고 편리하게 제공되는 등 공적 역할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이를 위한 정부 차원의 정책적 지원방안도 검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