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전국망 구축 완료…계획보다 2개월 앞당겨 ...

5G 전국망 구축 완료…계획보다 2개월 앞당겨
지속적 품질 보강 위해 평가 강화·이동통신사 독려 계획

163

[방송기술저널 전숙희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5세대 이동통신 전국망 구축을 완료했다고 4월 18일 밝혔다.

지난 2021년 4월 과기정통부와 이동통신 3사는 농어촌 지역에 5G 서비스를 조속히 제공하기 위해 ‘농어촌 5G 공동이용 계획’을 발표하고 지금까지 단계적으로 상용화를 추진해 왔다.

농어촌 5G 공동이용은 이동통신 3사가 농어촌 지역을 나눠 각각 통신망을 구축하고 이를 이동통신 3사가 공동으로 이용해 자사가 통신망을 구축하지 않은 지역에서는 타사의 통신망을 이용해 5G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이번 3단계 상용화는 52개 군에 소재한 432개 읍·면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당초 올해 상반기까지 완료할 계획이었으나 과기정통부와 이동통신 3사 간 협의를 통해 2개월 앞당겨 완료했다.

이로써 기존에 이동통신 3사가 각각 단독으로 망을 구축한 85개 시 행정동 및 일부 읍·면 지역에 더해 모든 농어촌 지역을 포함한 5G 전국망 구축을 완료했다.

김경만 과기정통부 통신정책관은 “이동통신 3사와 긴밀하게 협의해 당초 계획보다 빠르게 농어촌 지역으로 5G 서비스를 확대했다”면서, “이동통신 3사는 향후 지속해서 품질을 보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정부의 품질 평가 강화와 함께 이용자가 품질 평가에 직접 참여하는 이용자 상시 평가도 활성화해 앞으로도 지속해서 5G 품질 향상이 이뤄질 수 있도록 이동통신사를 독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