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현식 LG유플러스 부사장, 사장 승진

황현식 LG유플러스 부사장, 사장 승진

211

[방송기술저널 백선하 기자] LG유플러스가 11월 27일 이사회를 열어 2020년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인사에서는 황현식 퍼스널솔루션(PS)부문장이 사장으로 승진했다.

황 신임 사장은 1999년 LG텔레콤에 입사한 뒤 ㈜LG를 거쳐 2014년 다시 LG유플러스에 합류, 모바일 사업을 총괄했다. 황 사장은 내부 인사 출신으로 LG유플러스 내부에서 사장으로 승진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LG유플러스는 “황 사장은 급변하는 시장 환경 속에서도 LG유플러스의 모바일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끈 성과를 인정받아 사장으로 승진했다”고 설명했다.

또 이상민 퓨처컨버지드(FC)부문장은 차별적인 5G 신규 서비스 출시를 통해 LG유플러스의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젊은 인재 기용도 확대됐다. 44세의 김남수 상무와 42세 여성인 손민선 상무가 신임 임원으로 발탁됐다. 김 상무는 IMC전략담당에서, 손 상무는 5G신규서비스담당에서 각각 승진했다.

LG유플러스는 “김 상무는 기업-소비자 거래(B2C) 영업 채널의 변화를 주도할 것으로 기대되고, 손 상무는 독창적인 5G 신규 서비스로 시장을 주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