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진원 ‘콘텐츠IP보증제도’ 신설…콘텐츠IP 활용성 극대화 ...

콘진원 ‘콘텐츠IP보증제도’ 신설…콘텐츠IP 활용성 극대화
보유기업·이용기업 모두 지원 대상 "동반 성장 계기될 것"

138

[방송기술저널 이진범 기자] 콘텐츠IP를 활용해 비즈니스를 하는 기업에 대해 콘텐츠IP 라이선싱 사업화자금 지원을 보증하기 위한 ‘콘텐츠IP보증제도’가 신설된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은 콘텐츠 기업이 보유하고 있는 콘텐츠IP의 활용성을 제고하고, 이종산업으로의 부가가치 창출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신용보증기금과 협력해 ‘콘텐츠IP보증제도’를 신설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콘텐츠IP를 활용하고자 하는 국내 기업으로, 콘텐츠IP 보유기업과 이용기업 모두 해당한다. 콘진원은 “콘텐츠IP를 보유한 기업뿐만 아니라 콘텐츠IP를 이용하고자 하는 제조, 서비스 업종 등의 기업도 금융수혜를 받을 수 있는 상품”이라고 강조하면서 “콘텐츠 업계와 이종산업계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콘진원은 콘텐츠IP를 활용한 사업계획을 평가해 일정등급 이상 받은 콘텐츠기업을 신보에 추천한다. 신보는 콘진원 추천 기업을 대상으로 보증심사를 진행해 사업화자금에 대한 보증상품을 지원한다. 뿐만 아니라 보증심사 시 콘진원 추천기업은 보증한도, 보증비율(90%), 보증료(최대 0.9%) 등 우대혜택을 적용받을 수 있다.

콘진원이 추진 중인 ‘콘텐츠기업 특화보증’은 콘텐츠 기획에서 제작, 사업화까지 단계별로 맞춤형 자금을 지원하는 △문화콘텐츠기업보증제도와 수출과 해외진출 자금을 지원하는 △콘텐츠신한류보증제도로 나뉜다. 이에 더해 이번 ‘콘텐츠IP 보증제도’출시로 콘텐츠 분야 내 기업보증 상품을 새롭게 마련하고, 정책금융 규모를 지속해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양환 콘진원 정책본부장은 “콘텐츠IP는 경제적 가치가 무한하고 다양한 산업으로 확장돼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잠재성을 지니고 있다”며, “이번 보증제도 출시로 콘텐츠IP를 기반으로 한 금융지원이 확대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콘텐츠IP보증제도’ 신청은 오는 10월부터 시작하며, 신청을 희망하는 기업은 콘진원 정책금융팀과 사전 상담 후, 매월 1일부터 10일 오전 11시까지 콘텐츠가치평가시스템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보다 자세한 내용과 신청 방법은 콘진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