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바코, 지역 소상공인 방송 광고 지원 ...

코바코, 지역 소상공인 방송 광고 지원
지역 경제 활성화 위해 TV・라디오 광고 제작비 및 송출비 지원

117

[방송기술저널 백선하 기자]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이하 코바코)는 방송통신위원회와 함께 소상공인의 성장과 지역 방송 광고 활성화를 위한 ‘2020년 지역밀착형 방송 광고 활성화 기반구축’ 사업을 실시한다고 2월 5일 밝혔다.

지역밀착형 방송 광고 활성화 기반 구축 사업은 방송 광고 시장 활성화 및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해 소상공인이 방송 광고를 제작해 지역 매체에 방송 광고를 송출하는 사업이다. 방통위와 코바코의 신규 사업으로 올해에는 소상공인 136개사에 총 12억 2천만 원의 광고 제작·송출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이 되는 소상공인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소상공인확인서를 발급받은 소상인과 소공인이며, 심사를 거쳐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방송 광고 제작비와 송출비의 90%를 최대 9백만 원 한도 내에서 지원받게 된다. 또한, 방송 광고 제작과 송출을 체계적으로 할 수 있도록 1:1 방송광고 맞춤형 컨설팅을 받을 수 있다.

코바코는 “방송 광고 제작비와 송출비를 모두 지원받을 수 있는 동 사업에 선정될 경우 경제적인 부담 때문에 방송 광고를 활용하지 못했던 소상공인이 인지도 제고와 마케팅 효과에 큰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번 사업을 신청하기 원하는 소상공인은 2월 5일(수)부터 21일(금)까지 코바코 소상공인 지원사업 담당자 이메일(smla@kobaco.co.kr)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