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바코, 중소‧벤처기업 투자 및 마케팅 활성화 지원

코바코, 중소‧벤처기업 투자 및 마케팅 활성화 지원

266

[방송기술저널 백선하 기자]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이하 코바코)와 한국벤처캐피탈협회가 손잡고 중소·벤처기업의 투자 유치 확대와 광고 마케팅 활성화를 통한 성장‧발전에 적극 나선다.

코바코와 한국벤처캐피탈협회는 8월 27일 중소·벤처기업 투자 및 마케팅 지원 활성화를 위한 상호협력 협약을 맺고 코바코의 혁신형중소기업 광고마케팅 지원제도를 통한 ‘제2의 벤처붐 확산’에 앞장서기로 했다.

지난해 방송통신광고비조사에 따르면, 올해 국내 총광고비는 14조 3,379억 원으로 추정되며, 방송 광고비는 4조 2,010억 원으로 지속적인 증가가 예상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중소·벤처기업이 방송 광고를 집행하기에 어려움이 많은 것이 현실이다.

이를 위해, 양 기관은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투자와 벤처투자조합 출자 확대 △혁신형중소기업 방송광고 지원제도를 활용한 중소·벤처기업 성장 지원 △벤처투자기업 마케팅 지원 활성화 정책 공동 발굴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협약을 통해 코바코가 운영하고 있는 혁신형중소기업 광고마케팅 지원제도를 통해 중소·벤처기업이 한 단계 성장,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혁신형중소기업 광고마케팅 지원제도는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가 공영방송인 KBS, MBC, EBS 등과 협력해 운영하는 중소기업 마케팅 지원제도로 우수한 기술력을 가지고 있으나, 낮은 인지도와 마케팅 능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해 방송광고비를 최대 70%까지 할인해 주는 제도이다.

서명석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본부장은 “이번 협약으로 벤처투자기업에대한 광고마케팅 지원체계가 구축”되었으며 “벤처캐피탈산업과 함께 손잡고 제2의 벤처붐 확산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