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희 의원, “방통위 사무처장 필요”

최민희 의원, “방통위 사무처장 필요”

484

5월 9일 최민희 민주통합당 국회의원은 방송통신위원회에 사무처장을 신설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방통위 설치법 개정안’을 발의한다고 밝혔다. 방통위 사무처를 총괄하는 사무처장직을 신설하여 업무의 효율성을 높인다는 복안이다.

이에 최 의원은 “합의제 중앙행정기관의 사무조직을 장관급인 위원장이 직접 관장함으로써 업무의 효율성이 떨어질 뿐만 아니라 타 부처 및 기관과의 업무협의에 있어서도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실무를 총괄할 책임자를 통해 조직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필요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최 의원은 “방통위-미래부가 동등한 위치에서 원활한 협의를 할 수 있도록 방통위에 실무총괄을 책임질 사무처장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한편 이번 방통위 설치법 개정안에는 강동원, 김성곤, 배기운, 박민수, 유성엽, 윤관석, 전순옥, 전해철, 정청래, 홍종학 의원 등이(가나다 순) 공동발의자로 참여했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