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노조 “이장석 차기 방심위원 내정 철회하라”

언론노조 “이장석 차기 방심위원 내정 철회하라”

163

[기사발신지=연합뉴스(서울)] 전국언론노동조합은 13일 이장석 전 목포MBC 사장이 차기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상임위원으로 내정된 것이 부적절하다며 철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앞서 언론노조 MBC본부와 KBS본부, 목포MBC지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지부에서도 내정 철회를 요구하는 성명을 내고 이 전 사장이 MBC 파업 시절 요직을 거친 인사임을 들어 “방송의 공정성과 공공성을 심사하고 평가하는 막중한 책임과 권한을 맡을 자격이 있느냐”고 주장했다.

언론노조는 “각 본부·지부에서 구체적 이유를 들어 성명을 냈는데도 상임위원 내정자들은 스스로 반성하지 않고 오히려 사실을 왜곡하고 박병석 국회의장 역시 철회의 뜻을 밝히지 않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1만5천여 명 조합원의 뜻을 모아 박 의장과 더불어민주당에 강력히 항의하고 이번 내정이 철회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