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 훌루, 온라인 TV 월 구독료 또 인상…18%↑ ...

디즈니 훌루, 온라인 TV 월 구독료 또 인상…18%↑
1년 만에 요금 올려…64.99달러로 유튜브 TV와 동일

49

[기사발신지=연합뉴스(로스앤젤레스)] 월트디즈니 그룹 자회사인 OTT 업체 훌루(Hulu)가 온라인 TV 서비스의 월 구독료를 18% 인상하기로 했다.

훌루는 공중파와 뉴스 등 65개 이상의 방송 채널을 묶어서 제공하는 온라인 TV의 월 구독료를 다음 달 18일부터 올릴 예정이라고 11월 16일(현지 시각) 블룸버그 통신 등이 보도했다.

월 구독료는 종전보다 10달러 인상된 64.99달러(약 7만2천 원)로 책정됐으며, 이는 경쟁 업체인 유튜브 TV와 동일한 요금이다.

훌루의 월 구독료 인상은 1년 만이다. 훌루는 지난해 12월 온라인 TV 요금을 44.99달러(약 5만 원)에서 54.99달러(약 6만 원)로 올린 바 있다.

외신들은 훌루가 코로나19 사태로 가입자를 늘렸고, 케이블 TV를 끊고 온라인 TV를 구독하는 ‘코드 커터’(Cord Cutter) 고객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게 되자 요금 인상에 나선 것으로 분석했다.

디즈니에 따르면 훌루의 온라인 TV 가입자는 3천660만 명으로, 지난 3분기에만 41% 증가했다.

IT 전문매체 더버지는 “온라인 TV는 비싼 케이블TV 요금을 내지 않으려는 고객을 위한 상품이었지만, 이제 온라인 TV의 가격도 오르고 있다”며 “고객에게 제공할 채널과 콘텐츠를 확보하는 과정에서 온라인 TV 업체의 비용이 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