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AI ‘누구’, 월 대화량 1억건-실사용자 300만명 돌파

SK텔레콤 AI ‘누구’, 월 대화량 1억건-실사용자 300만명 돌파

84

[방송기술저널 장안정 기자] SK텔레콤은 자사의 인공지능(AI) 플랫폼 ‘누구(NUGU)’의 사용자 대화량(발화 기준)이 실사용자의 지속적인 증가에 힘입어 월간 1억 건을 돌파했다고 3월 14일 밝혔다. 또, 월간 실사용자가 지난 2월 300만을 넘어서며 최근 10개월간 누적 대화량도 10억 건을 돌파했다.

‘누구’ 플랫폼을 통한 사용자 대화량은 다양한 서비스로의 영역 확대를 통해 월간 실사용자(Monthly Active User, 이하 MAU)가 대폭 증가하는 등 눈에 띄는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실제 지난 2017년 8월 미니 출시 당시 11만을 기록했던 ‘누구’의 월간 실사용자는 2017년 9월 ‘T맵x누구’ 출시 이후 추석 연휴가 포함된 지난해 10월에는 236만을 기록했고, 지난 2월 설 연휴에는 실사용자가 363만에 달했다.

SK텔레콤은 “일반적으로 월간 실사용자가 100만을 넘어서면 ‘시장 안착 성공’으로, 300만을 돌파하면 초기 시장에서 주류시장으로 넘어가는 과도기에 일시적으로 수요가 정체되는 ‘캐즘(chasm)’을 극복하고 ‘지속적이고 장기적인 성장 동력을 확보한 서비스’라고 평가하고 있다”며 “사용자 대화량 대폭 확대에 대해 T맵을 비롯해 키즈폰, 셋톱박스 등 다양한 영역에 AI를 접목해 실사용자를 확보하는 AI 생태계 육성 전략의 성과”라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앞으로도 누구의 적용 영역과 제공되는 기능들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연말까지 월간 실사용자 규모를 500만 이상으로 확보하고, AI의 성능 고도화와 생태계 육성을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상호 SK텔레콤 서비스플랫폼사업부장은 “SK텔레콤 ‘누구’의 월간 AI 실사용자가 300만을 넘어서며 급성장 기반 확보와 더불어 향후 대한민국 AI의 고도화를 이끌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AI 서비스 영역을 지속적 확대해 국내 대표 AI는 몰론 글로벌로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