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8뉴스’ 봄 개편…24시간 유튜브 뉴스 도입

SBS ‘8뉴스’ 봄 개편…24시간 유튜브 뉴스 도입

3000

[방송기술저널 강민정 기자] SBS가 봄 개편을 맞아 24시간 유튜브 뉴스 등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24시간 유튜브 뉴스 서비스 도입이다. SBS는 “숨 가쁘게 순위가 바뀌는 콘텐츠 시장의 흐름에 맞춰 보도 역시 변신을 꾀한다”며 “예고 없이 발생하는 크고 작은 이슈와 중요한 정보들을 신속하고 명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4월 중 24시간 유튜브 라이브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주말 뉴스 앵커도 교체된다. 그동안 정미선 아나운서가 진행했왔던 주말 뉴스를 김민형 아나운서가 맡게 됐다. SBS 관계자는 “보다 젊고 참신한 뉴스를 만들 최적임자를 뽑기 위해 단행한 사내 오디션에서 신입 김민형 아나운서가 뽑혔다”며 “김범주 앵커와 호흡을 맞춰 주말 뉴스의 과감하고 새로운 변화를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존 뉴스 속 심층 코너들도 깊이를 더한다. ‘8뉴스’의 간판이 된 탐사리포트 ‘끝까지 판다’를 비롯해 이슈리포트 ‘깊이 있게 본다’, 현장리포트 ‘거침없이 간다’, 시청자 제보에 귀 기울이는 ‘제보가 왔습니다’ 등의 코너 브랜딩이 강화될 예정이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