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2017년 3분기 매출 5,154억원, 영업이익 474억원

카카오, 2017년 3분기 매출 5,154억원, 영업이익 474억원

37

[방송기술저널 강민정 기자] 카카오는 11월 9일 K-IFRS(한국국제회계기준) 기준 2017년 3분기 연결 매출 5,154억 원, 영업이익 474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3분기 연결 매출은 광고, 콘텐츠, 커머스 등 모든 사업 부문에서 고른 성장세를 보였다. 전년 동기 대비 32%, 전분기 대비 10%가 증가해 2분기에 이어 또 한번 최대 분기 매출을 경신했다.

광고 플랫폼 매출은 1,515억 원을 기록했다.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플러스친구, 알림톡, 브랜드 이모티콘 등 카카오톡 기반 광고 상품의 지속적인 성장세를 바탕으로 전 분기 대비 소폭 성장했으며, 전년 동기 대비로는 19% 성장했다.

콘텐츠 플랫폼 매출은 전 분기 대비 12%, 전년 동기 대비 32% 성장한 2,615억 원을 기록했다. 게임 콘텐츠 매출은 검은 사막의 꾸준한 해외 시장 선전과 음양사 출시 효과에 힘입어 전 분기 대비 19%, 전년 동기 대비 20% 성장한 939억 원을 기록했다. 뮤직 플랫폼은 자회사 로엔이 사상 최대의 실적을 보이며 전 분기 대비 4%, 전년 동기 대비 28% 성장한 1,221억 원을 기록했다. 기타 콘텐츠 매출 역시 최근 카카오페이지의 국내 일평균 거래액이 5억 원을 돌파하고 일본에서도 1억 원을 넘어서는 등 지속적인 성장세를 바탕으로 전 분기 대비 18%, 전년 동기 대비 87% 성장한 455억 원을 기록했다.

기타 플랫폼의 경우 전 분기 대비 22%, 전년 동기 대비 43% 증가한 커머스 부문의 견조한 성장세에 힘입어 전 분기 대비 24%, 전년 동기 대비 55% 성장한 1,024억 원a을 기록했다.

각종 콘텐츠 매출과 연동된 수수료와 주요 서비스의 마케팅 프로모션 비용 등이 포함된 3분기 연결 영업비용은 총 4,680억 원이다.

결과적으로 3분기 영업이익은 전 분기 대비 6%, 전년 동기 대비 57% 증가한 474억 원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률은 9.2%이다. 연결당기순이익은 전 분기 대비 274억 원, 전년 동기 대비 262억 원 증가한 399억 원을 기록해 7.7%의 당기순이익률을 기록했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