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광통신 방송공동수신설비 시연회 개최

방통위, 광통신 방송공동수신설비 시연회 개최

82

방송통신위원회는 지난 3일 경기도 광주에 위치한 한국정보통신기능대학에서 광통신 설비를 이용한 「방송공동수신설비 구축」시연회를 개최했다.

이번 시연회는 지난해 9월에 개정된 「초고속정보통신건물 인증제도」 특등급 공동주택 심사기준에 의거해서 구축한 광통신 방송공동수신설비 건물을 통해 보다 향상된 디지털방송 수신 환경을 소개했다.

방통위는 “방송공동수신설비에 기존 동축케이블이 아닌 광케이블을 이용할 경우 고품질의 디지털방송이 가능하고 초광대역 융합서비스(uBCN), 스마트TV, 건물 내의 홈네트워크와 연계되는 고품질의 방송통신융합서비스를 제공하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기대하며, “방송수신을 위해 공동주택에 촘촘히 설치해야 하는 아날로그 증폭기를 더 이상 사용하지 않아도 되므로 전력 절감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또한, “방송계의 오랜 현안이자 방송통신 융합의 걸림돌이 되고 있는 지상파방송 수신환경 개선에도 획기적으로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방통위는 지난해 9월, 건축물에 설치되는 초고속인터넷서비스에 한정하던 「초고속정보통신건물 인증제도」를 고품질의 uBcN서비스와 3DTV, 스마트TV 등 방송통신 융합서비스 구현을 위해 디지털 방송까지 확대하도록 개선한 바 있다
 

댓글 없음

댓글을 남겨주세요